새로운 소식

SMSB의 새로운 소식입니다.

20190215_110615
허성무 창원시장(가운데)이 지난 14일 시청에서 터키 베어링 제조업체인 ORS사, 지역 공작기계 제조업체인 SMSB㈜ 관계자들과 1000만 달러 투자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제공=창원시

경남 창원시는 지난 14일 시청에서 터키 베어링 제조업체인 ORS사와 지역 공작기계 제조업체인 SMSB㈜가 합작해 공작기계 생산을 위한 1000만 달러(약 110억원)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창원시에 따르면 ORS사는 터키의 유일한 베어링 제조 회사이며 창원시에 투자하는 첫 터키 기업으로 협약을 위해 ORS 본사가 위치한 터키 앙카라에서 아흐메트 아슬란 회장을 비롯한 임원진들이 직접 시청을 방문했다.

터키 ORS사는 지역 SMSB㈜의 공작기계를 수입해 베어링 제품을 생산·제작해 글로벌 자동차 업체인 아우디를 비롯한 폭스바겐, BMW 등에 자동차 부품을 비롯해 다양한 베어링 제품을 수출하는 유럽 최고의 정밀 베어링 제조 기업이다.  

ORS사는 SMSB㈜의 기술력과 창원시의 우수하고 풍부한 인재 그리고 적극적인 투자유치 의지와 파트너십을 확인하고 공작기계의 직접 생산과 베어링 제품의 세계진출을 도모하기 위해 1차, 2차 각 500만 달러규모의 투자를 결정했다. 

SMSB㈜는 2011년 설립된 공작기계 제조기업이며 특허 기술만 9개 보유한 최첨단 시스템을 구축한 강소기업으로 ORS의 1차 500만불 투자를 받아 터키 시장을 필두로 EU 연합국으로 시장을 늘릴 예정이다. 

또 일본 공작기계 시장 점유율 1위인 오쿠마코퍼레이션의 정식 한국 대리점인 글로벌트레이딩리더와 관내 공작기계 전문 회사인 와프와 함께 100억원을 투자해 공작기계 생산라인 구축 및 전시·교육을 위해 창원시 내동에 오쿠마테크니컬센터 공장 신설에 따른 투자유치 업무 협약도 함께 이뤄졌다.  

시는 이번 투자로 50명의 고용창출 효과와 100억원의 부가가치 창출, 300억원의 생산유발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ORS와 글로벌트레이딩리더 등의 공작기계산업은 창원시 기계산업과 연계성이 높아 상호간 협력을 통해 해외시장 개척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며 “향후 창원시와 ORS와 지속적인 비즈니스 교류를 통해 창원시와 ORS뿐만 아니라 창원지역 기업과 터키 기업간 수출 및 기술협력 통해 글로벌 시장의 전략적 동반자가 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박현섭 기자 pju23@asiatoday.co.kr